2024.06.19 (수)

  • 맑음동두천 21.9℃
  • 맑음강릉 26.1℃
  • 맑음서울 23.8℃
  • 맑음대전 23.7℃
  • 맑음대구 28.9℃
  • 맑음울산 23.3℃
  • 맑음광주 24.4℃
  • 맑음부산 25.4℃
  • 맑음고창 19.7℃
  • 구름많음제주 23.5℃
  • 맑음강화 20.2℃
  • 맑음보은 20.3℃
  • 맑음금산 21.2℃
  • 구름조금강진군 21.2℃
  • 맑음경주시 23.0℃
  • 맑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사회

경주경찰, 태풍 북상에 따른 주민 피해 최소화에 총력

가용 경찰인력 동원 취약지 예방순찰, 침수지역 교통통제, 주민대피 활동

경주경찰서(서장 김시동)는 제6호 태풍 카눈 북상에 따라 24시간 재난상황실을 가동하고, 경찰력을 비상동원하여 주민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총력 대응에 나섰다.

경주경찰은 지난 9일 23시 기준, ‘갑호 재난비상’이 발령됨에 따라 가용 경찰인력 276명을 동원하여 취약지 예방순찰, 침수지역 교통통제, 주민대피 활동을 전개하였다. 



특히, 침수가 예상되는 서천고수부지 등 15개소에 대해 선제적으로 출입을 통제하고, 붕괴우려 저수지 하류 및 산사태 우려지역 207세대 324명의 주민대피를 지원하고, 침수로 통행 불가한 도로 16개소에 경찰력을 배치하여 피해를 최소화하는데 총력을 기울였다.
  
김시동 서장은 “인명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태풍 피해가 예상되는 지역에 대한 선제적 조치와 피해상황에 대한 신속한 현장 조치를 하였으며, 앞으로도 재난상황이 발생하면 경찰 역량을 집중하여 주민 안전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