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3 (수)

  • 맑음동두천 15.4℃
  • 구름많음강릉 13.6℃
  • 맑음서울 14.7℃
  • 맑음대전 16.8℃
  • 맑음대구 17.7℃
  • 구름조금울산 17.4℃
  • 맑음광주 16.2℃
  • 맑음부산 19.3℃
  • 맑음고창 13.8℃
  • 구름많음제주 15.7℃
  • 맑음강화 13.5℃
  • 구름조금보은 15.2℃
  • 구름많음금산 15.9℃
  • 구름조금강진군 16.4℃
  • 구름조금경주시 18.0℃
  • 맑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경주경찰서, '여고생 강제납치강도' 신속검거

극적인 탈출로 큰사고 모면

지난 4일 일요일 밤 경주시 외동읍에서 집으로 귀가하던 여고생을 상대로 강도ㆍ납치미수 사건이 발생했다.

범인 K씨(50세)는 집으로 귀가하던 여고생 A 양(18세)을 수백 미터를 뒤따라간 후 뒤에서 목을 졸라 납치를 시도했으나 A양은 강력히 저항하며 극적인 탈출을 했다.

인근 편의점으로 탈출한 A양의 신고를 받고 경주시 외동 파출소에서 출동하였지만 범인은 이미 도주한 상태였다.

이에 사건을 접수받은 경주경찰서 형사5팀은 신속한 대응으로 3일만에 피의자 김 씨를 검거해 구속시켰다.


검거후 조사중인 범인 K 씨는 전자발찌를 착용했던 성범죄 기록과 강도등 동일전과 기록이 많은 것으로 밝혀졌다.

이날  범인 K씨는 인적이 드문 곳으로 여고생을 끌고가는등 상황에 따라 강력범죄로 가능성이 충분했다고
경찰서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번 사건은 강력범죄로 이어질 사건이었지만 여고생 A양은 극적인 탈출로인해 큰화를 면할수 있었다.

또한 경주경찰서 형사들의 신속한 범인 검거로 이어질수도 있는 강력 범죄를 미연에 방지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