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4 (목)

  • 흐림동두천 2.9℃
  • 구름조금강릉 7.8℃
  • 흐림서울 6.1℃
  • 구름많음대전 3.6℃
  • 흐림대구 5.2℃
  • 구름많음울산 8.8℃
  • 흐림광주 7.7℃
  • 구름많음부산 11.1℃
  • 구름많음고창 3.8℃
  • 맑음제주 9.6℃
  • 흐림강화 4.8℃
  • 흐림보은 0.9℃
  • 흐림금산 1.1℃
  • 구름많음강진군 8.0℃
  • 구름많음경주시 5.5℃
  • 흐림거제 8.9℃
기상청 제공

경주엑스포, 청소년 1천명의 북소리가 울려퍼진다

15일 경주타워 특설무대서 세로토닌드럼클럽 청소년 모듬 북 공연
공연을 통해 나눔과 배려 소통의 건전한 청소년 문화 정착을 위해 마련

경주엑스포대공원 경주타워 특설무대에서 전국 세로토닌드럼클럽 청소년 1.000명의 모듬 북 공연이 펼쳐진다.

오는 15일 2022 세로토닌 드럼페스티벌 ‘천년의 고도, 천인의 북소리’라는 이름으로 펼쳐지는 이번 공연은 재능기부 공연을 통해 나눔과 배려 소통으로 건전한 청소년 문화 정작에 이바지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행사는 (재)문화엑스포가 주최하고 (사)세로토닌 문화 주관으로 경주대학교와 함께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지원으로 운영된다.

이날 공연은 경주엑스포대공원 유튜브 채널과 ZOOM플랫폼을 통해 생중게된다.

오후 2시 개회식에 이어 2시 20분부터는 오프라인으로 참여하는 15개교(200명)의 모듬 북 공연이 1시간 여 동안 학교별로 이어지며, 오후 3시 40분께에는 온라인 공연팀(26개교,800명)과 함께 1,000명의 청소년들이 펼치는 모듬 북 합동공연(15분)이 화려하게 펼쳐진다.



행사 중에는 사회자가 유튜브 채널로 관람중인 온라인 관람객에게 영상통화를 연결해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 할 예정이며, 공연팀 대기실을 방문해 짧은 인터뷰 진행 및 온라인 관객을 대상으로 한 퀴즈 타임도 가질 예정이다.

또한 유튜브와 ZOOM에 올라오는 댓글을 통해 온라인 관객들과 소통하고 베스트 댓글을 추첨해 경품도 증정할 계획이다.   

이시형 (사)세로토닌 문화 원장은 “대한민국 청소년의 열정과 에너지가 우리사회의 원동력이 될 것이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건강하고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는 축제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구본기 경주대학교 총장은 “세로토닌드럼클럽 청소년들의 웅장한 북의 연주가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멈춰지고 위축된 우리의 일상에 희망과 꿈을 회복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세로토닌드럼클럽은 모듬 북을 두드리는 타악 연주를 통해 청소년 정서순화와 건전한 성장을 지원하고자 2011년부터 시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현재 전국 200여개 중학교, 3,000여명의 청소년이 참여(2011년 이후 누적 활동인원 2만여명)하고 있으며, 필리핀, 태국, 대만, 영 등 해외로 진출해 전 세계 청소년들과 함께 ‘사랑’과 ‘화합’의 북을 두드리며 북소리를 전파하고 있다.

류희림 (재)문화엑스포 대표는 “천년의 문화예술을 고스란히 담고 있는 ‘천년의 고도’ 경주에서, 1천명의 청소년들이 다 함께 모여 소통과 화합의 메시지를 담은 공연을 펼친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청소년들의 공연을 많이 관람하고 응원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